AK커뮤니케이션즈

사이트 내 전체검색

역사/교양전원 옥쇄하라!

미즈키 시게루, 김진희

2021.08.10.
ISBN 9791127446314
브랜드 AK Comic
가격 11,800원

  • 책소개
  • 목차
  • 저자 소개

대체 우리는 무엇을 위해
이런 곳에서 싸우고 있는 겁니까?

1945년 3월 3일, 남태평양 뉴브리튼섬의 바이엔에 배치된 500명의 일본군 장병 앞에 마침내 미군이 그 모습을 드러낸다.
그들이 선택할 수 있는 운명은 정말로 「옥쇄」―자살특공 밖에 없는 것인가?

일본 만화계의 현인이었던 미즈키 시게루가 세인트조지곶의 비극을 자신의 전쟁 경험을 바탕으로 생생하게 그려낸다. 섬세하면서도 박진감 넘치는 묘사로 전쟁의 무의미함과 비참함을 절절히, 뜨겁게 호소하는 작가의 자전적 체험담!

뉴브리튼섬 코코포
바이엔의 비
중노동과 따귀
새끼손가락
적군 상륙
돌격 부대
본진지의 일각이 무너지다
혼다 중사의 죽음
옥쇄
그날 밤
세인트조지곶
죽음의 사자
몰살의 곶

지은이 미즈키 시게루(水木 しげる)
1922년 3월 8일생. 오사카에서 태어나 돗토리현 사카이미나토시에서 자랐다. 제2차 세계대전 때 라바울에서 폭격을 맞고 왼쪽 팔을 잃었다. 전쟁이 끝난 뒤 종이 그림 연극(각 장면이 그려진 그림을 한장씩 넘기며 이야기꾼이 이야기를 들려주는 형태의 공연) 작가가 되었다가 그 후 대본(대여용) 만화가 유행하면서 만화가로 전향한다. 대표작으로 『게게게의 기타로』, 『갓파 산페이』, 『악마 군』 등이 있으며, 요괴 연구가로서 다수의 요괴도감을 집필하기도 했다. 2015년 11월 30일에 별세했다.
1965년에 『별책 소년 매거진』에 발표한 『텔레비전 군』으로 제6회 고단샤 아동 만화상을 수상했다. 1991년에는 자수포장(학문 및 예술 등에 공적이 있는 사람에게 정부가 주는 상)을, 2003년에는 욱일소수장(국가 및 공공에 혁혁한 공을 세운 사람에게 주는 훈장)을 수상했다. 또 같은 해 고향 사카이미나토시에 미즈키 시게루 기념관이 개관했다. 2007년에는 『농농할멈과 나』로 프랑스 앙굴렘 국제 만화 페스티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고, 2008년에는 『전원 옥쇄하라!』로 앙굴렘 국제 만화 페스티벌 유산상을 수상했다. 2010년에는 문화공로자 표창을 받았고, 2012년 『전원 옥쇄하라!』, 2015·2016년 『쇼와 역사』로 미국의 권위 있는 만화상인 아이스너상 최우수 아시아 작품상을 3회 수상했다.

옮긴이 김진희
한국외국어대학교와 동 대학원에서 일본어를 전공했다. 언어를 통해 한국과 일본을 잇는 가교 역할을 하고 싶은 마음에 번역가로 전향했다. 옮긴 책으로는 『바다의 패권 400년사』, 『마녀사냥』, 『연표로 보는 과학사 400년』, 『알기 쉬운 인도 신화』, 『99세 하루 한마디』, 『마르틴 루터』, 『철학을 사용하는 법』 등이 있다.